missyusa musalist  
로고
search 상세검색
 
0
 
Category  
open
 
아이를 잘 키운다는 것 - 소아정신과 최고 명의가 들려주는 아이들의 심리와 인성발달
 
판매가격 $18.30
 
배송구분 일반배송   2주배송   4주배송   6주배송
 
배송정책 기본배송비$4,추가배송비$1 $40이상구입시 무료배송 
 
배송비
Zip View
 
연령 :
지은이/구성 : 노경선 (저자)
출판사 : 예담friend
 
단행본 $40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수량
빼기 1 더하기
 
합계금액 : $
 
Add to cart
Buy now
Add to wishlist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 반양장본
  • 296쪽
  • 153*224mm
  • 526g

  • ◎ 책 소개
    자녀를 키우는 엄마가 반드시 읽어야 할 첫 번째 교과서
    자녀 양육의 핵심과 본질을 과학적 이론을 토대로 가장 면밀하게 분석한 책!

    현명한 부모라면 아이의 감정을 읽어내고 공감하고 달래며 그것을 이끌어주어야 한다.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부모와의 애착 관계가 각별한 아이들은 충동을 억제할 줄 알고, 자기 스스로 동기부여를 할 줄 알며, 타인의 사회적 신호들을 이해하고 인생의 질곡에 의연히 대처할 수 있다고 한다.
    자녀교육에서 기본이 되는 지침들을 뇌 과학과 정신의학에 접목시켜 과학적인 접근을 시도한 이 책은 저자의 숱한 고민과 임상경험에서 검증된 실증적인 사례들을 바탕으로 한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또한 자녀를 잘 키운 경험담 차원에서 문제 해결을 시도하려 했던 기존 교육서들의 오류와 문제점들에 대해 차별화된 대안을 제시한다는 점에서도 매우 선진적이다.
    책은 인간의 일상 행동과 성격 패턴을 역추적하여 과거 그들이 자신의 부모와 어떤 애착 관계를 가졌고, 그것이 지금 어떤 결과물로 나타나는지를 분석해 유아기 때 부모와의 친밀도가 한 사람의 인격과 성격 형성에 얼마나 큰 영향을 미치는가를 입증해 보인다. 그와 더불어 저자가 직접 경험한 다양한 사례에 근거해 아이 키우기의 본질과 핵심을 매우 적확하게 짚어내고 있어 많은 부모들의 공감을 살 만하다. 무엇보다 노학자의 애정 어린 충고와 부모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조언들이 곳곳에 담겨 있어 감동을 준다.

    마음 편하고 성격 좋은 사람으로 성장하는 것이 행복한 사람이 되는 길
    아이의 성격은 기질적인 영향보다 양육 태도와 방식에 따라 달라진다!

    이 책에서 저자가 일관되게 주장하는 논점은 “성격 좋은 사람으로 성장하는 일이 행복한 사람이 되는 길”이라는 것이다. 책에 따르면, 자녀의 최종적인 성격이 어떻게 형성되는지는 어떻게 길러지느냐에 따라 좌우된다. 어떤 부모를 만나고 어떤 환경에서 누구와 관계를 맺으며 성장하느냐가 결국 그 사람의 미래를 결정짓게 된다는 말이다.
    까다로운 아이로 태어났더라도 엄마의 따뜻한 보살핌이 계속되면 아이는 엄마와 안정적인 관계를 형성하고 마음 편한 순한 아이로 성장한다. 또 아이가 애착행동을 보였을 때 엄마가 이것을 잘 읽고 제대로 반응해 주면, 아이는 편안한 성격을 가진 사람으로 자라게 된다. 그러나 엄마가 아이의 신호를 제대로 해석하지 못하고 귀찮아하거나, 아이의 요구를 무시하거나, 또는 엄마의 감정 기복에 따라 들어주었다, 들어주지 않았다를 반복하면 아이는 심리적으로 매우 불안해진다. 아이의 성격을 형성하는 데는 엄마와의 애착 관계가 아이의 기질적 요소보다 더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이다. 내 아이가 다른 사람과 잘 지내는 능력을 가진 건강한 아이로 자라길 원한다면, 정서 학습의 일차적 학교라 할 수 있는 가정에서부터 좋은 부모의 모습을 보여주어야 한다고 이 책은 거듭 당부한다.

    최신 두뇌과학의 연구 성과와 정신의학 및 40년간에 걸친
    임상 실험을 바탕으로 쓴 아이들의 심리와 인성발달

    책은 총 3부로 구성되어 있다.
    1부에서는 부모가 아이에게 어떤 존재인지를 다양한 사례를 통해 재정의한다. 무엇보다 다른 사람과 잘 지내는 능력을 물려주어야 한다고 강조하는데, 성격은 타고나는 것과 길러지는 것의 조합이어서 부모와 자녀가 어떤 관계를 유지하느냐에 따라 평생의 성격이 결정된다고 이 책은 말한다. 또한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은 자기 부모와의 경험을 기억해 내면서 특히 속상했던 일, 즉 감정적인 고통을 수반하는 경험에 대해 자세하게 탐색하고 깊이 생각해 보아야 한다고 조언한다. 그렇지 않을 경우 자녀를 키우면서 그러한 상황이 수시로 되풀이될 수 있고, 나도 모르게 내 아이에게도 내가 겪은 불쾌한 기억을 만들어줄 수 있기 때문이다. 만약 내가 아이와 편안한 대화를 나눌 수 있다면, 나도 내 부모와 사이가 좋고 편안할 것이다. 그러나 내 부모가 나를 힘들게 했다면, 나 또한 아이를 힘들게 하고 있을 확률이 높다. 따라서 내 부모와 겪었던 과거의 경험이 현재의 나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지 알아내는 것을, 내 아이를 제대로 키우기 위한 출발점으로 삼아야 한다. 가령 다른 사람이 힘들고 귀찮아서 혼자 있는 게 왠지 편한 사람들은 부모와의 관계가 좀 무미건조하고 부모에게 거부나 무시를 당하면서 컸을 확률이 높고, 외로움을 많이 느끼고 사람을 그리워하지만 쉽게 다가가지 못하고 주변을 맴도는 타입이라면, 어려서 부모가 충분히 정서적으로 위로해 주지 못했을 가능성이 크다.

    2부에서는 아이의 뇌가 시기별로 어떻게 성장하고 반응하는지 두뇌 과학과 정신의학 이론을 토대로 면밀하게 분석한다. 책에 따르면, 아이의 뇌는 다 자라지 않아서 경험을 의식적이고 논리적인 기억으로 정리하지는 못하지만, 아이에게 들어간 모든 자극은 기억으로 남아 아이의 평생에 걸쳐 영향을 준다고 한다. 또한 뇌 발달은 부모와의 경험에 달려 있기 때문에, 총명한 아이로 키우려면 무엇보다 엄마가 무조건 아이와 열심히 놀아주어야 한다. 엄마 안에 내재된, 정확하게는 엄마의 뇌에 있는 감정, 지각, 느낌, 기억을 총동원해서 아이와 열심히 놀아줄 때 비로소 아이는 타고난 모든 기능을 제대로 발달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엄마는 아이를 사람으로 만드는 모든 자극을 제공하는 주체이며, 과장된 표현을 빌리자면 아이의 생사여탈권을 쥐고 있는 절대적 존재이다. 엄마로부터 좋은 자극, 풍부한 자극을 받은 아이는 신체의 모든 기관이 놀라울 정도로 발달하며, 그 모든 경험이 뇌에 기억으로 남아 이후 감정이 풍부한 아이, 다른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아이, 머리가 좋은 아이로 성장할 수 있다고 이 책은 말한다. 더불어 아이의 사회적 지능은 거의 만 3세 이전에 결정되기 때문에 주 양육자는 가능한 한 자주 바뀌지 않는 것이 좋다고 강조한다.

    3부에서는 행복한 아이로 키우기 위한 10가지 덕목과 실천적인 지침들을 알려준다. 또한 0세에서 12세까지 실제로 자녀를 키우면서 직면하게 되는 어려움과 고민들을 22가지(아이가 밥을 먹지 않을 때, 과도하게 떼를 쓰고 막무가내로 고집을 피울 때, 거칠고 공격적인 행동을 보일 때, 동생이 태어날 때, 손톱을 물어뜯는 등 나쁜 버릇이 들었을 때, 사춘기에 부모에게 대들고 반항할 때, 이성친구가 생겼을 때 등)로 추려 그에 대한 현명하고 실질적인 솔루션들을 제공한다.

    행복한 아이로 키우기 위한 10가지 덕목

    1. 부모와 자녀는 무조건 친해야 한다 - 부자유친父子有親
    2. 가정에 민주주의를 도입하라 - 상명하달에서 인정과 존중으로
    3. 만 3세 이전에는 주 양육자를 바꾸지 마라 - 만 3세까지는 민감한 시기
    4. 아이 때문에 화가 날 때는 ‘일단 멈춤’ 하라 - 합리적 사고
    5. 때려서는 아이의 나쁜 행동을 고칠 수 없다 - 체벌에 대한 생각 바꾸기
    6. 가정에 재판 절차를 도입하라 - 공정하고 예측 가능한 절차 만들기
    7. 학원에 보내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다 - 전문 교육이 아닌 적기 교육을
    8. 과잉보호는 아이의 정서적 성장을 방해한다 - 한계와 타협하는 방법 가르치기
    9. 컴퓨터 하는 꼴은 봐야 한다 - 기호와 중독 사이
    10. 사춘기 자녀들은 부모와 거리를 두어야 한다 - 의존에서 독립으로

    ◎ 목차
    Prologue_ 나에게 온 꽃, 나의 아이

    chapter1 부모는 어떤 존재인가?
    1장|아이를 어떻게 키울 것인가?
    1_아이에게 무엇을 물려줄 것인가?
    2_부모 자식 관계가 아이의 평생 성격을 결정한다
    3_아이의 문제는 100% 부모와의 관계에서 생긴다
    2장|나는 어떤 부모인가?
    1_편안하고 성격이 좋은 사람―안정애착
    2_남과 있으면 불편한 사람―무시형 불안정애착
    3_혼자 있으면 불안한 사람―집착형 불안정애착

    chapter2 아이는 어떻게 자라는가?
    1장|기억이 아이를 만든다
    1_기억이 아이를 만든다
    2_기억의 메커니즘
    3_아이의 뇌를 발달시키는 것, 파괴하는 것
    2장|감정 표현은 생존의 필수 조건
    1_감정이란 무엇인가?
    2_감정 표현은 부모와 아이를 이어주는 연결 고리
    3장|머리가 좋다는 것? 환경적응력이 뛰어나다는 것
    1_환경적응력은 남의 도움을 받는 능력
    2_사회성은 공감하고 배려하는 능력

    chapter3 아이는 이렇게 키워라
    1장|마음 편하고 성격 좋은 아이로 키워라
    - 행복한 아이로 키우는 10가지 덕목
    2장|자녀 양육에 관한 Q&A

    부록1 나와 부모의 관계를 탐색하는 방법―성인 애착 면접법
    부록2 성인 애착 면접의 실례
    부록3 아이의 뇌는 어떻게 발달하는가?


    ◎ 저자 소개
    지은이 : 노경선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건너가 30여 년간 정신과 및 소아정신과 전문의로 활동하면서 콜롬비아 대학과 메릴랜드 주립대학, 일리노이 주립대학의 소아정신과 교수를 역임했습니다. 한국에 돌아와서는 강북삼성병원 소아정신과장, 성균관대 의대 정신과 임상교수, 대한소아청소년정신의학회 회장을 지내며 국내 소아정신과 치료의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얻은 이 분야 최고 명의입니다. 현재는 정년퇴임 후 연세대 의대와 성균관대 의대, 서울여대 등에서 강의를 하고 있습니다.

    부모가 아이에게 일관되게 전달해야 하는 메시지는 “우리는 늘 너를 바라보고 있고, 너의 말에 항상 귀 기울이고 있단다. 너는 소중하고 의미 있는 존재란다. 우리는 있는 그대로의 너를 좋아해. 네가 말하는 것을 잘 알아듣고 너의 반응을 존중해서 대답해줄게”라는 것입니다.


    * 무료배송 혹은 이벤트배송비의 경우 하와이와 알라스카지역은 제외됩니다. 고객님의 많은 이해 부탁드리며, 알라스카와 하와이 고객님들은 미씨쇼핑몰로 문의 부탁드립니다.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사이트소개 l 이용약관 l 개인보호정책 l 주문방법 l 배송안내 l 반품 및 교환 l 적립금
    Customer Service
    440 Nibus St, Brea, CA 92821
    TEL 714-784-6491
    E-mail shop@haeorumusa.com
    9:00am~6:00pm Mon~Friday
    미씨쇼핑몰 서버이전
    상품 주문 시 결제 오류
    Q & A
    제품리뷰
    1:1 문의하기
    신규입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