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syusa musalist  
로고
search 상세검색
0
 
Category  
open
 
박완서의 말 - 소박한 개인주의자의 인터뷰
 
판매가격 $24.00 → $19.00 21%할인
 
배송구분 일반배송   2주배송   4주배송   6주배송
 
배송정책 기본배송비$4,추가배송비$1 $40이상구입시 무료배송 
 
배송비
Zip View
 
연령 :
지은이/구성 : 박완서 저
출판사 : 마음산책
 
단행본 $40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수량
빼기 1 더하기
 
합계금액 : $
 
Add to cart
Buy now
Add to wishlist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양장본 | 200쪽 | 430g | 145*210*25mm


■ 책소개

소설가 박완서의 생기로운 인터뷰
이슥한 세월 뒤의 문학, 삶, 여성


명성에는 구설이 따르게 마련이고 한창일 때나 그 시기를 지났을 때나, 또는 살아서나 죽어서나 한결같은 평을 듣기는 어려운 일이지만, 소설가 박완서는 1970년 『나목』으로 등장해 그 40여 년 뒤 유명을 달리한 뒤에도 한국문학의 시들지 않는 거목으로 생기롭게 살아 있다. 그가 천적을 두지 않고 세간의 인정과 애정을 살 수 있었던 건 거창한 고담준론에 발을 담그기보다는 경험에서 우러나는 소박한 진실을 그만의 편안한 말로 풀어냈기 때문이다.

그는 싫은 말을 함부로 하지 않았고 교훈을 주거나 설교를 하려고 하지도 않았다. 그는 자신의 시대를 휩쓴, 그리고 지금도 이따금 머리를 들이미는 극단의 이념이나 철학을 멀리했고, 어느 한쪽에 치우치지 않는 공정한 태도로 개인의 소박하고 내밀한 영역을 높여 말했다. 그러면서도 전쟁을 겪은 사람으로서, 여성에게 박한 사회의 여자로서, 사랑하는 이들을 먼저 떠나보낸 어머니이자 아내로서 깊은 통증을 지나온 사람이 갖는 강단을 잃지 않았다.

『박완서의 말』은 소설가 박완서의 부드럽고 곧은 심지를 엿볼 수 있는 인터뷰집으로 마음산책 ‘말 시리즈’의 열 번째 책이다. 소설가 박완서의 이력이 절정에 다다라 있던 1990년부터 1998년까지 모두 일곱 편의 대담을 담았다. 이 대담들이 단행본으로 엮인 건 처음이다. 이 대담들에서 그는 마흔 살에 소설가의 인생을 열어준 『나목』이며 그 뒤 출간한 작품들에 관해 속 깊은 문답을 주고받고, 작가이자 개인으로서 자신을 성숙하게 만든 경험들을 털어놓는다. 가족, 교육, 어머니에게서 받은 지대한 영향, 학창 시절, 도시와 시골, 가난과 계층, 그리고 남성의 삶과 여성의 삶. 그는 지금도 유효한 이런 주제들 앞에서 오랫동안 연마한 생각을 날이 서지 않은 편안한 음성으로 들려준다.

『박완서의 말』은 한(恨)과 성(性)으로 요약할 수 있는 이야기로 시작해 삶에 대한 평안한 통찰로 마무리한다. 그 사이사이 황급히 끓어오를 수 있는 주제들이 점잖게 고아서 나오는 건 대담자들의 노련함 때문이다. 시인 고정희, 문학평론가 정효구, 문학평론가 김경수와 황도경, 소설가 공지영, 여성학자 오숙희, 문학평론가 권영민, 시인이자 수필가 피천득이 대화 상대로 나서 문학과 사회와 개인사에 관해 깊고 풍성한 이야기를 끌어낸다. 준비된 사람들이 나누는 이야기로 “귀하고 좋은 게 차고 넘치는” 완숙한 인생의 맛을 음미할 수 있다.


<상세이미지>

박완서의 말(양장본 HardCover) 도서 상세이미지 

■ 목 차

들어가며

다시 살아 있는 날
극복될 수 있는 가능성에 관하여
저문 날을 건너오는 소설
그 가을의 하루 동안
차오를 때까지 기다려야 해요
상처 속에 박혀 있는 말뚝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

작품 목록
찾아보기 


■ 저자소개

저자 : 박완서

1931년 경기도 개풍에서 태어났다. 1950년 서울대학교 국어국문학과에 입학했으나 한국전쟁으로 중퇴하였다. 1970년 마흔이 되던 해 <여성동아> 장편소설 공모에 『나목』이 당선되어 등단하였다. 장편소설로 『휘청거리는 오후』 『도시의 흉년』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 『아주 오래된 농담』 등이 있고, 소설집으로 『세 가지 소원』 『부끄러움을 가르칩니다』 『엄마의 말뚝』 『저문 날의 삽화』 『너무도 쓸쓸한 당신』 등이 있으며, 산문집으로 『세상에 예쁜 것』 『꼴찌에게 보내는 갈채』 『살아 있는 날의 소망』 『나는 왜 작은 일에만 분개하는가』 『어른 노릇 사람 노릇』 『못 가본 길이 더 아름답다』 등이 있다. 한국문학작가상, 이상문학상, 대한민국문학상, 이산문학상, 현대문학상, 동인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2011년 1월 22일 여든 살에 암으로 세상을 떴다.



* 무료배송 혹은 이벤트배송비의 경우 하와이와 알라스카지역은 제외됩니다. 고객님의 많은 이해 부탁드리며, 알라스카와 하와이 고객님들은 미씨쇼핑몰로 문의 부탁드립니다.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상품상세정보 고객상품평 (0) 상품 Q&A (0) 교환/반품
 
 
 
사이트소개 l 이용약관 l 개인보호정책 l 주문방법 l 배송안내 l 반품 및 교환 l 적립금
440 Nibus St, Brea, CA 92821
전화 714-784-6491
이메일 shop@haeorumusa.com
9:00am~6:00pm Mon~Friday
상품 주문 시 결제 오류
쇼핑 Q&A
제품리뷰
1:1 문의하기
신규입점